무료책자신청 입문상당신청

증산도는내친구 증산도도전 월간개벽

글 수 18
  선0018세)/ 인천 00도장 / 도기 133년 8월 9일 입문
 
왜 나를 찾아 왔을까?
내가 이사를 했는데도 어렵게 주소를 알아내서 나를 만나러 온 것이다. 사실 우석이는 초등학교 때 우리집에서 하룻밤 잔 기억밖에 없다.
우리집의 주소도 모르고, 전화번호도 모르고, 그저 감으로 찾아온 것이었다. 그리고 계속 찾지 못해 헤메다가 겨우 마지막에 들어간 슈퍼에서, 이번이 아니면 그만 찾는다는 생각으로 들어간 그 슈퍼의 주인 아줌마가 나를 찾아준 것이다.
 
나와 잘 알고 지내던 슈퍼 아줌마에게 정말 감사했고, 나는 날아갈 듯한 기분이었다.^^
내 절친한 학교친구가 나를 이렇게 찾아오다니...^^
누가 상상이나 했을 일인가.
 
나는 우석이와 포옹을 하고 우리집으로 향했다. 그리고 그동안에 있었던 일들을 서로 나누었다. 지금은 내 친구가 나를 찾아왔지만 나도 2년 전에 우석이를 찾아간 적이 있었다. 그때는 친구가 집에 없었다. 그러니 이제 아주 어렵사리 이 친구를 만난 셈이다. 나는 그동안의 이야기를 나누기 위해서 친구네 집에 가서 그날 하루 자기로 하였다. 친구의 집에 머물면서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다.
 
그런데 그때 친구동생이 “개벽을 알아요? 개벽!” 이러는 것이었다. 나는 친구한테 물어봤다. 동생이 무슨 말을 하는 것이냐고. 친구는 그런 게 있다면서 내일 알려준다는 것이었다. 그래서 나는 그냥 내일 물어보기로 하고 잠을 청했다.
 
다음 날, 친구가 어디를 잠깐 가자고 했다. 우리는 아침을 먹고 밖으로 나갔다. 그런데 친구가 종교가 무엇이냐고 물어봤다. 나는 아무데도 안 다닌다고 했다. 초등학교 때부터 고1까지 가족과 함께 천주교를 다녔지만 요즘은 발길이 뜸하던 터였다. 그리고 종교라는 것은 어쩐지 내게 안 맞는다고 생각했다.
 
종교가 없다고 하자 친구가 집 앞에 있는 동그라미 창문을 보면서 나에게 우주에 대해서 설명해 주는 것이었다. 우주는 어떻고, 지구의 일년은 365일인데 앞으로 지구의 축이 정립하면 지구의 1년이 360일로 줄어든다 등등 이것저것 우주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나는 친구로 인해 우주가 생장염장으로 돌아간다는 것을 처음 알았다.
 
또 친구가 마테오 리치 신부에 대해서 아느냐고 물었다. 예전에 천주교를 다녔으니 마테오 리치 신부에 대해서 안다고 말했다. 그랬더니
친구가 지금 종교가 서로 다른 하나님을 모시는데, 각 종교에서 모시는 하나님은 결론적으로 한 분이라는 것이었다.
 
나는 잠깐 그것이 맞는 말인지 생각을 했다. 그리고 친구에게 다시 물어봤다, 어떻게 그렇게 되냐고? 친구가 말하기를, 우리나라에서는 아버지를 ‘아버지’라 부르지만, 미국에서는 ‘파더’라고 부르고, 일본에서는 ‘오토우상’이라고 부르는 것과 같이, 교회에서는 하느님을 ‘아버지’라 하고, 불교에서는‘미륵불’이라 하고, 유교에서는 ‘상제’라고 한다는 것이었다. 결국은 한 분을 가리켜 여러 나라에서 다르게 부르는 것이라고 했다. 그 말이 맞는 거 같았다.
 
그렇다면 그 분을 원래 뭐라고 부르냐고 물어보니, 전래동화에도 나와 있듯이 ‘옥황상제’라고 부른다고 했다. 그래서 만화에 나오는 옥황상제가 어떻게 모든 종교의 하나님이냐고 물어보니, 옛날 우리 민족이 단군시대 때부터 모셔오던 분이 바로 옥황상제님이라는 것이었다. 나는 어리둥절하면서도 호기심이 생겼다.
 
결국 친구와 함께 증산도 도장을 처음 접해보게 되었다. 도장에 들어 가보니 낯설었다. 친구가 사진이 있는 곳에 인사하고 나를 포감이라는 분에게 소개해 주었고, 나는 증산도에 대해서 더 많이 알게 되었다. 그날 나는 증산도가 새 문화이며 이 시대의 새 진리라는 것을 알았다. 그리고 개벽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고, 괴질(병겁) 그리고 아까 친구가 말했던 지축정립에 대해서 자세히 알게 되었고, 지금의 남북한 문제에 대한 앞으로의 일들을 조금이나마 알게 되었다. 지금 시대가 급박하게 돌아간다는 것도. 증산도에 대해서 적지만 많은 것을 보고 듣고서, 집으로 돌아가는 버스 안에서 온통 ‘개벽이라는 것은 정말 올까! 개벽이 오면 정말 많이 희생되는 것인가’에 대해서 고민하고 자꾸만 생각에 물음표를 찍게 되었다. 나는 개벽에 대해서 더 알고 싶었고 친구의 집에서 또 하룻밤 자게 되었다. 친구가 여러 시사자료를 보여주면서 지금 이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고 있는지, 왜 나를 도장으로 인도했는지 등을 말해주었고, 나는 일단 친구에게 고맙다고 간단하게 말했다.
 
친구는 개벽기에 나를 살리려고 찾았던 것이고, 결국 나를 만나 증산도라는 상생의 진리로 인도해 주었던 것이다.
그래서 나는 친구에게 후천에 가면 거하게 한턱 쏜다고 말하였다.
 
지금은 도장에 매일매일 꾸준히 다니면서 친구와 함께 증산도와 상제님의 상생의 진리를 배우며 신앙심을 키우고 있다. 입도시험에 꼭 합격하여 상제님의 일꾼으로서 一心으로 뛰겠다. 오직 천하사를 위해서…
번호
제목
글쓴이
18 진리를 만나는 기쁨_가슴 저미도록 지극한 마음으로 태을주를 받들며
개벽진리
2797
진리를 만나는 기쁨_가슴 저미도록 지극한 마음으로 태을주를 받들며  성00(여) / 서울 00도장 / 도기 138년 8월 31일 입도      저는 도를 찾기 위한 길을 걸어왔습니다.  어떤 종교이든 첫 조상을 안 모시거나 혹은 어머니 하느님을 모르면 안된다는 ...  
17 돌아가신 남편과 조상님을 만나게 해준 태을주
개벽진리
2780
고00(51세) / 서울 00도장 / 도기 133년 음력 11월 23일 입도    ‘팔자 센 여자’  저는 경남 마산이 고향인데 거기서 중학교 고등학교 대학교를 마쳤습니다. 그 당시는 여자가 대학은 말할 것도 없고 중학교를 나온 사람도 별로 없었어요. 저는 개화되신 어...  
16 그분은 진짜 하느님이셨습니다 file
개벽진리
2730
 
15 내가 믿는 하나님이 우리나라에 다녀가셨다고? file
개벽진리
2727
 
14 가슴 뭉클한 감동! 상제님의 천지공사
가을세상
2431
 가슴 뭉클한 감동! 상제님의 천지공사  함00(男,32세) / 대구 지산   아버지께서 오래 전부터 단군 할아버지와 천부경을 암송하시며 상제님 신앙에 가까이 지내시던 중 중병으로 생사의 경계선을 넘나들다가 상제님을 신앙하시게 되었습니다. 저는 당시 ...  
13 그분은 진짜 하느님이셨습니다
가을세상
2164
그분은 진짜 하느님이셨습니다  이00(男,41세) / 아산 온천   어느 날 하루는 같이 고생하던 동료로부터 증산도 얘기를 들었습니다. 민족사에 대해서 두어 차례 대화를 해 보았지만 비판할 것이 없었습니다. 신흥종교들이 갖고 있는 일반적인 병폐 등을 언급...  
12 인류를 구원하는 일에 참여하고 싶습니다
가을세상
2215
인류를 구원하는 일에 참여하고 싶습니다  유00(男,45세) / 인천 구월   아주 오래 전, 1988년경으로 생각됩니다. 아버님께서 누구에게서 받았다고 소책자를 주셨는데 우리나라의 고대사에 관한 내용이 들어 있었습니다. 당시 그 내용이 마음에 와 닿았습니...  
11 내가 되고 싶은 사람은...
가을세상
2468
나는 어릴적부터 되고싶은 사람이 두가지 유형의 사람이었다. 하나는 흙또는 붓을 만지는 사람이었으나, 이미 포기한지 오래되었고, 다른 하나가 성직자였다... 이런 생각은, 내가 필연적으로 증산도를 만나게 된 이유일 수도 있지만 조상의 음덕과 인연이 없...  
5년만에 찾아온 초등학교 친구
가을세상
2238
선0018세)/ 인천 00도장 / 도기 133년 8월 9일 입문   왜 나를 찾아 왔을까? 내가 이사를 했는데도 어렵게 주소를 알아내서 나를 만나러 온 것이다. 사실 우석이는 초등학교 때 우리집에서 하룻밤 잔 기억밖에 없다. 우리집의 주소도 모르고, 전화번호도 모...  
9 인간과 우주와 인류의 미래에 대한 해답이 여기에!
가을세상
2170
이00 / 고양00/ 도기 134년 10월 30일 입도      존재의 의미와 목적을 찾아서   32년이라는 시간을 살아오면서 어디를 가든지, 누구를 만나든지, 무슨 일을 하든지, 제 머릿속을 괴롭히던 생각이 있었습니다. 인간 삶의 정답과 죽음의 진리, 그 누구도 가...  
8 종교적 진리에 대한 근본 의문을 풀다
가을세상
2369
종교적 진리에 대한 근본 의문을 풀다 홍00(남,38세) / 부산 00도장 / 도기 133년 4월 21일 입문   저는 천주교 모태신앙으로 어린시절부터 성당에 다녔습니다. 초등학교 시절은 성당에 가기 싫어 자주 빠졌으나 중학교 때부터는 조금은 신앙심이 자라나 미...  
7 미국에 사는 시누이가 한국에 와서 전해준 진리
가을세상
2352
미국에 사는 시누이가 한국에 와서 전해준 진리 이00/수원 00도장/도기134년 양력 8월 29일 입도   제가 증산도를 처음 알게 된 것은 대학교 때였습니다. 제가 다니던 동아리방 옆이 증산도 동아리방이어서 지나다니며 흘깃 엿보곤 했었는데, 장판을 깔고 신...  
6 태을주의 기적으로 돌아가신 어머님을 눈물로 해후하고
가을세상
2477
태을주의 기적으로 돌아가신 어머님을 눈물로 해후하고 오00(여, 50세)/김포 00도장 / 도기 음력 133년 4월 11일 입문     짧은 몇 개월의 신앙체험을 쓰려니, 마음을 제대로 글로 표현할 수 없음이 안타깝습니다. 하지만 이 놀라운 기적같은 생생한 변화를...  
5 돌아가신 남편과 조상님을 만나게 해준 태을주
가을세상
2285
고00(51세) / 서울 00도장 / 도기 133년 음력 11월 23일 입도    ‘팔자 센 여자’  저는 경남 마산이 고향인데 거기서 중학교 고등학교 대학교를 마쳤습니다. 그 당시는 여자가 대학은 말할 것도 없고 중학교를 나온 사람도 별로 없었어요. 저는 개화되신 어...  
4 내 인생을 바꿔준 증산도 내 삶의 진정한 가치를 찾다
가을세상
2317
박00(여,14세) / 인천 00도장 / 도기 134년 1월 9일 입문    초등학교 6학년, 그러니까 재작년에 오빠의 책장에서 『이것이 개벽이다』라는 책을 발견했습니다. 쭉 훑어서 넘겨보는데, 예언에 관한 내용이 있었습니다. 예전부터 예언을 좋아하고, 관심이 있...  
3 꿈에서 본 개벽상황, 명동거리에 병겁이 내리다
가을세상
2342
꿈에서 본 개벽상황, 명동거리에 병겁이 내리다  탁00(여, 43세) /김포 00도장 / 도기 133년 3월 22일 입문   상제님, 태모님, 태사부님, 사부님, 조상선영님들께 사배심고 올리며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상제님 진리를 전하여준 남편에게 감사드립니다. 지난...  
2 인간의 존재목적에 해답을 준 증산도대학교  
가을세상
1429
인간의 존재목적에 해답을 준 증산도대학교  배00(23세) / 포항 00도장 / 도기 134년 2월 1일 입도   “나는 왜 살고 있는가”하는 의문이 저를 굉장히 오랫동안 붙잡고 있었습니다. 나는 왜 태어났고, 왜 지금 이곳에서 숨쉬고 있으며, 나의 존재가치는 무엇...  
1 어머니의 정성으로 만난 진리
가을세상
1759
정성’은 모든 것을 이루게 하는 천지의 에너지 박00(42세)/대구 00도장/도기 131년 음력 윤4월 8일 입도/      입도 - 어머니의 정성으로 만난 진리    순탄하던 인생에서 막다른 길을 만남 저는 어린 시절에 가정 형편상 다소 어려움은 있었지만 큰 고난...  
  • 사람마다 그 닦은 바와 기국(器局)에 따라서 그 임무를 감당할 만한 신명이 호위하여 있나니 만일 남의 자격과 공부만 추앙하고 부러워하여 제 일에 게으른 마음을 품으면 신명들이 그에게로 옮겨 가느니라.못났다고 자포자기하지 말라. 보호신도 떠나느니라
    - 증산도 도전4:154
prev 2018.08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